천연가스, 원전
2022.12.2 금 10:55
> 뉴스 > 뉴스 > 전력
     
11월 2일 제8회 ‘BIXPO 2022’ 개막
2022년 10월 01일 (토) 14:31:04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한전, ‘탄소중립과 에너지 안보’라는 주제로 3일간 개최
아시아 대표 전력·에너지 엑스포로 리브렌딩···위상 제고 
산·학·연 전문가 참여 탄소중립 기술 컨퍼런스 대폭 확대

   
'BIXPO 2022' 개최를 알리는 포스터 

미래 전력·에너지 신기술 트렌드와 전략을 한눈에 확인 할 수 있는 빛가람 국제전력기술 엑스포(‘BIXPO 2022’)가 오는 11월 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한국전력이 개최하는 대표적인 글로벌 행사인 빅스포는 올해로 8번째를 맞는다.
행사주제는 탄소중립 사회로의 전환과 최근 이슈로 떠오른 안정적인 에너지 공급망 확보의 중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탄소중립과 에너지안보(Carbon Neutrality & Energy Security)’로 선정했다.
지난해 BIXPO 2021에서는 전력공기업의 탄소중립 비전인 ‘ZERO for Green’을 선포,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첫 발걸음을 내디뎠다.
BIXPO 2022에서는 탄소중립과 탄소중립의 필수 전제인 에너지 안보를 주제로 해 실현 가능하고 합리적인 에너지 믹스 재정립 등의 새 정부 에너지 정책방향을 반영한 종합에너지 박람회가 되도록 기획했다.
BIXPO가 글로벌 엑스포로서의 위상을 정립하고자 올해부터 ‘아시아 대표 전력·에너지 엑스포’라는 중장기 글로벌화 전략을 수립하고 추진하고 있다.
일본, 중국, 베트남 등 아시아권의 기업과 연구기관, 에너지 전문가의 참여를 확대하고 아시아 지역에서 BIXPO의 인지도를 높여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다.
더불어 동남아 및 중동지역 바이어를 초청한 전력기자재 수출상담회를 통해 국내 중소기업들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판로를 개척한다.
지난해와 차별화된 점은 한전 주관하에 산·학·연 전문가가 참여하는 탄소중립 관련 기술전문 컨퍼런스를 대폭 확대, R&D 협업 및 대내외 개방 활성화를 위한 기술교류의 장을 만들어낸다.
‘KEPCO R&D Master Plan 발표회’를 통해 탄소중립 분야 26개의 기술 전략을 공개한다.
‘수소·암모니아 생산기술’, ‘전력반도체 컨퍼런스’, ‘DSO 운영 전략 워크숍’ 등 다양한 신기술 컨퍼런스도 열린다.
또한, ‘KENTECH(한국에너지공과대학)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해 산·학·연 클러스터 조성방안 및 성공사례를 토론할 예정이다.
대한전기협회, CIGRE, World Bank 등 에너지 분야 협·학회 및 단체가 참여한 다양한 컨퍼런스를 함께 개최된다.
한전은 BIXPO 참가 기업의 비즈니스 성과 창출을 위해 B2B 기회 강화 프로그램 확대도 추진하고 있다.
스폰서 기업이 참여하는 오·만찬 프로그램을 다양화해 참여 기업에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하고, 전시기업 신기술·신제품 발굴 경진대회, 에너지 기술거래장터, 스타트업 투자 경진대회 등을 열어 기업들의 참가 동기를 고취할 방침이다.
김태균 한전 기술기술기획처장은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국내외 에너지 전문가들의 연대와 협력의 장이 되고, 중소기업·지역사회와 상생발전의 장이 될 아시아 대표 전력·에너지 엑스포-BIXPO 2022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0
0
전력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 전력경제신문(http://www.epe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력경제소개 | 기자이메일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제휴안내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인터넷전력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0205 | 등록·발행일자 : 2006년 5월 12일 | 발행인 : 조순형 | 편집인 : 김홍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섭
Copyright by 2006 (주)전력경제신문사  서울 서초구 명달로 22길 12-12(서초3동 1515-5 )UNK빌딩 4층 | 전화 : 02-582-0048(대표) | 문의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