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가스, 원전
2019.3.25 월 18:58
> 뉴스 > 뉴스 > 발전
     
한국동서발전, 차세대 태양광 패널 개발 나서
UNIST와 경제성 높은 초고효율 태양전지 상용화 기술 개발 착수
2019년 03월 11일 (월) 17:41:09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권오철 동서발전 기술본부장(앞줄 왼쪽에서 3번째)과 배성철 UNIST 산학협력단장(왼쪽에서 4번째)이 '페로브스카이트 활용 초고효율 다중접합 태양전지 개발 착수 회의'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동서발전은 11일 본사에서 울산과학기술원(UNIST, 총장 정무영)과 차세대 태양광 소재로 부각되고 있는 페로브스카이트(Perovskite)를 이용한 초고효율 다중접합 태양전지 개발 착수 회의를 가졌다.
페로브스카이트는 부도체, 반도체, 도체의 성질을 가진 특수한 구조의 금속 산화물로 최근 차세대 태양전지 소재로 부각되고 있으며, 울산과학기술원은 세계 최고 수준의 페로브스카이트 관련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일괄 진공증착기반 초고효율 실리콘/페로브스카이트 텐덤 태양전지’ 연구개발은 페로브스카이트와 실리콘 반도체를 다중으로 적층해 기존 단일 실리콘 태양전지에서 전력으로 전환되지 못하는 태양빛을 최대한 활용함으로써 효율을 기존 19% 수준에서 22% 수준으로 올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동서발전은 울산과학기술원과 함께 진공증착 반도체 장비를 구축하여 기존 실험실 규모의 소규모 셀 수준에서 표준셀(15.6×15.6㎠) 규모의 대면적 태양전지판을 제작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페로브스카이트의 단점으로 지적되던 장기 안정성을 확보해 상용화에 근접할 것으로 기대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국내 태양광 발전은 국토 면적이 좁고 입지가 제한적이어서 에너지 효율이 매우 중요하다”라며 “기존 저가의 저효율 외국산 태양 전지를 초고효율의 국산 태양 전지로 대체함으로써 국내 일자리 창출 및 재생에너지 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0
0
전력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 전력경제신문(http://www.epe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력경제소개 | 기자이메일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제휴안내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인터넷전력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0205 | 등록·발행일자 : 2006년 5월 12일 | 발행인 : 조순형 | 편집인 : 김홍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섭
Copyright by 2006 (주)전력경제신문사  서울 서초구 명달로 22길 12-12(서초3동 1515-5 )UNK빌딩 4층 | 전화 : 02-582-0048(대표) | 문의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