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가스, 원전
2018.11.16 금 20:48
> 뉴스 > 뉴스 > 인더스트리
     
효성, 장애 장벽 허무는 배리어프리 영화 제작 후원
2017년부터 배리어프리 영화 제작 후원···제8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서 감사패 수여 받아
2018년 11월 08일 (목) 11:21:49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효성이 시청각 장애인을 위한 영화 제작을 후원한다.
효성은 7일 사단법인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를 찾아 영화 제작 후원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
배리어프리(barrier free)영화위원회는 시각 또는 청각에 장애를 가진 이들도 아무 장벽없이 영화를 즐길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전문 영화인들로 구성된 사회적 기업이다. 시각장애인이나 자막 읽기가 불편한 노인을 위해서는 화면을 음성 해설로, 청각 장애인을 위해서는 소리 정보를 자막으로 제공해 주는 등 장애 유무에 상관없이 영화를 즐길 수 있도록 영화를 재제작한다. 공유, 박보검, 한효주 등 유명 배우들도 장애인 관객들이 원래 영화의 풍부한 감동과 주제를 함께 느낄 수 있도록 재능 기부에 참여했다.
효성은 2017년부터 사단법인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에 영화 제작을 지원해 왔다. 작년에는 효성의 후원을 통해 탄광촌 출신 소년의 발레 도전기 ‘빌리 엘리엇’이 배리어프리 버전 영화로 재탄생됐다. 올해는 ‘앙, 단팥 인생 이야기’와 ‘심야식당2’가 배리어프리 버전으로 제작, 상영될 예정이다.
효성은 배리어프리 영화에 대한 관심과 지속적인 후원을 인정받아 7일 한국 영상자료원 시네마테크 KOFA에서 열린 ‘제 8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개막식에서 감사패를 받았다.
한편, 효성은 장애인들도 장벽 없이 문화예술을 향유 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후원활동을 펼치고 있다. 서울문화재단 산하 잠실창작스튜디오 후원을 통해 장애인 작가 12명에 작품 제작비와 전시 지원을 하고 있으며, 온누리사랑챔버 오케스트라 후원을 통해 발달장애학생들의 음악 활동을 돕고 있다.

0
0
전력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 전력경제신문(http://www.epe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력경제소개 | 기자이메일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제휴안내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인터넷전력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0205 | 등록·발행일자 : 2006년 5월 12일 | 발행인 : 조순형 | 편집인 : 김홍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섭
Copyright by 2006 (주)전력경제신문사  서울 서초구 명달로 22길 12-12(서초3동 1515-5 )UNK빌딩 4층 | 전화 : 02-582-0048(대표) | 문의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