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가스, 원전
2019.5.21 화 05:42
> 뉴스 > 사람과 사람 > 화제인물 | 화제의인물
     
조현상 효성 사장, 룩셈부르크 총리와 단독면담
총리 측 요청, 현지 공장 운영 감사·한국과 협력 조언 들어
2018년 07월 03일 (화) 17:39:50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조현상 효성 총괄사장(오른쪽에서 첫 번째)이 자비에르 베텔 룩셈부르크 총리(왼쪽에서 두 번째)와 단독 면담을 갖고 있다.

조현상 효성 총괄사장이 방한 중인 자비에르 베텔(Xavier Bettel) 룩셈부르크 총리의 요청에 따라 단독 면담을 가졌다.
효성은 자비에르 베텔 룩셈부르크 총리가 조 사장과의 단독 면담을 갖고 룩셈부르크 타이어 공장을 잘 운영해 준데 대한 감사의 뜻을 전하고, 한국과의 협력을 위한 조언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고 2일 밝혔다. 
효성은 지난 2006년과 2010년 룩셈부르크 타이어코드 공장을 인수해 섬유코드와 스틸코드를 생산, 전량을 유럽에 수출하고 있다.
룩셈부르크 총리와 조 사장의 단독 면담은 룩셈부르크에 진출한 한국 기업들과의 오찬에 앞서 진행됐다.
룩셈부르크 정부는 기욤 장 조세프 마리 룩셈부르크 왕세자가 지난 2011년과 2014년에 경제사절단을 이끌고 효성 본사와 사업장을 방문했을 때도 조 사장과 만찬을 갖는 등 효성과의 협력과 관계 강화에 대한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한편, 조 사장의 외할아버지인 고(故) 송인상 효성 고문(전 재무부 장관)은 1974년 유럽공동체(EC) 대사를 지내는 등 유럽과 특별한 인연이 있다.

 

0
0
전력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 전력경제신문(http://www.epe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력경제소개 | 기자이메일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제휴안내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인터넷전력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0205 | 등록·발행일자 : 2006년 5월 12일 | 발행인 : 조순형 | 편집인 : 김홍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섭
Copyright by 2006 (주)전력경제신문사  서울 서초구 명달로 22길 12-12(서초3동 1515-5 )UNK빌딩 4층 | 전화 : 02-582-0048(대표) | 문의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