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가스, 원전
2022.7.2 토 14:20
> 뉴스 > 특집 > 기획특집 | 기획특집
     
연간 130조 추정 거대 미래 에너지 시장 ‘첫발’
2022년 06월 12일 (일) 14:54:54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한국전력·삼성물산·서부발전 
UAE 그린 수소·암모니아 사업 공동개발
연간 20만톤 달하는 그린 암모니아 생산 
국내 최초 해외 그린 암모니아 프로젝트
탄소중립 기여·성장하는 수소생태계 선도

   
 UAE 키자드 그린 수소암모니아사업 공동개발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 이세문 한국서부발전 해외신사업처장(제일 왼쪽), 이드 알 올라얀 페트롤린케미 CEO, 이석구 주 UAE 대한민국 대사, 압둘라 알 하멜리 UAE 경제자유구역청 CEO, 안동복 삼성물산 건설부문 상무,이현찬 한국전력 해외사업개발처장(오른쪽)

국내 최초로 해외 그린 암모니아를 생산하는 사업이 추진된다.
거대 미래 에너지 시장에 첫발을 내딛는 순간이다.
한국전력, 삼성물산 건설부문, 서부발전은 지난 5월 31일 오후 5시(한국시간) UAE 키자드 산업단지의 키자드 본사에서 아랍에미리트(UAE) 개발사인 페트롤린케미와 함께 UAE 키자드 그린 수소·암모니아 사업 공동개발협약을 체결했다.
이 프로젝트는 UAE 아부다비 키자드 산업단지에 연간 20만톤 규모의 그린 암모니아 생산 플랜트를 총 2단계로 짓는다.
연간 3.5만톤 규모의 그린 암모니아를 생산하는 1단계 사업 직후, 연간 16.5만톤을 생산하는 2단계 사업으로 규모를 본격 확장할 예정이다. 
사업은 한국전력, 서부발전,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팀 코리아(Team Korea)’를 꾸려  참여하는 국내 최초의 해외 그린 수소·암모니아 프로젝트다.
2050년부터 연간 130조원으로 추정되는 거대한 미래 에너지 시장에 첫발을 내딛는 상징적인 프로젝트다.    
한국전력, 서부발전,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전 세계 수소 생태계가 태동하는 현시점에서 세계 수소·암모니아 시장을 선점하고 미개척의 시장에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의 표본을 제시하는 퍼스트 무버(First Mover)로써의 역할을 해 나갈 방침이다.
이 사업은 최초의 해외 그린수소 비즈니스 플랫폼으로서 ‘개발-투자-생산-운송-유통’의 전주기적 접근을 통해 국가의 온실가스감축목표(NDC) 달성과 ‘에너지 자주개발률’을 제고하는 의미를 가지며, 참여 기업들은 각사의 탄소중립 비전을 달성하는 첫 사업이다.
향후 사업모델의 확대재생산을 통해 글로벌 그린 수소시장에서의 기업 경쟁력을 제고하고 미래성장 동력을 확장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정부는 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NDC)로 2030년까지 탄소배출량을 2018년 대비 40% 감축하고 2050년까지 탄소중립 달성을 추진 중이다. 
특히, 발전분야는 2030년 이후 연간 11백만톤의 암모니아가 필요하고, 2050년 이후에는 연간 13.5백만톤의 수소가 필요할 것으로 전망되며 이 중 80% 이상을 해외 조달해야하는 상황이다. (정부 2030 온실가스감축목표 상향안, 2050 탄소중립시나리오) 

◇ 프로젝트 참여사 탄소중립 비전  
▲ 한국전력= 지난해 11월 ‘제로 포 그린(Zero for Green)’ 탄소중립 비전을 선포하고 재생에너지, 수소 등 탄소배출이 없는 발전원으로의 과감한 전환을 통해 발전분야 탄소배출을 제로화하겠다는 목표를 설정한 바 있다. 
발전부문 수소·암모니아 수요의 80% 이상을 해외에서 도입해야 하는 상황에서, 해외 그린 수소·암모니아의 직접 개발·투자·조달을 통해 국가 에너지 자주개발률 제고와 에너지 안보 강화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 서부발전= 지속가능한 에너지 대전환을 통한 2050 탄소중립 실현 및 신정부의 국정과제인 청정수소의 생산, 공급 및 활용 기반 확보를 위해 해외 신재생 및 수소 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저탄소 발전확대를 위한 그린 암모니아를 적기에 안정적으로 조달하고, 수소 밸류체인의 조기 구축으로 미래에너지 사업에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한다.
▲ 삼성물산= 에너지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해 친환경 에너지 솔루션 확보를 추진 중이며, 미래 에너지 사업의 핵심으로 수소의 가능성에 주목, 그린수소 사업을 미래 성장의 한 축으로 준비하고 있다. 
글로벌 신재생 발전 프로젝트 수행 경험과 향후 그린수소 사업의 핵심인 중동지역에서의 폭넓은 사업 경험과 역량, 고객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해외 그린 수소 사업개발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 페트롤린케미(Petrolyn Chemie)= UAE 아부다비 키자드 지역에서 그린 수소·암모니아 프로젝트를 개발 중인 개발사로 유수의 한국 대기업들과의 협력을 통해 그린 수소·암모니아 분야에서 주도권을 확보하고 선도적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온실가스 배출 감축과 기후변화 영향 감소에 기여해 탄소중립 달성에 일조하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Petrolyn(UAE)과 Chemie Tech(UAE)가 각 50%씩 출자해 설립한 합자회사로 그린 수소·암모니아 분야 전문 개발사이다. 

0
0
전력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 전력경제신문(http://www.epe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력경제소개 | 기자이메일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제휴안내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인터넷전력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0205 | 등록·발행일자 : 2006년 5월 12일 | 발행인 : 조순형 | 편집인 : 김홍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섭
Copyright by 2006 (주)전력경제신문사  서울 서초구 명달로 22길 12-12(서초3동 1515-5 )UNK빌딩 4층 | 전화 : 02-582-0048(대표) | 문의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