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가스, 원전
2019.12.14 토 14:07
> 뉴스 > 뉴스 > 발전
     
신평택발전, 글로벌 톱 IPP 도전 '스타트'
2019년 11월 29일 (금) 17:31:21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신평택천연가스발전소 준공식 참석 내빈들이 박수를 치며 앞날의 발전을 기원하고 있다

평택시 포승읍 현장서 950MW 친환경발전소 준공식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신평택발전(주)가 29일 평택시 포승읍에 위치한 발전소에서 준공식을 가졌다.
신평택발전(주)는 총 8,833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설비용량 950MW급 친환경천연가스발전소를 운영하기 위해 한국서부발전(주), GS에너지(주), KB자산운용(주)이 공동출자, 설립한 회사다.
신평택천연가스발전소는 지난 2017년 1월에 발전소 토목공사를 착공, 건설공사 현장의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확보, 무재해 현장을 실현했다.
건설공사·시운전 단계에서는 선행발전소의 설비운영 문제점을 반영 조치해 당초 계획한 2019년 11월 30일 대비 36일을 당긴 2019년 10월 25일에 발전소를 준공해 같은 달 29일부터 상업운전을 개시했다.
또한, 발전소에서 생산된 전력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한 345kV 2회선 송전선로 21.2km(평택 포승~화성변전소) 건설공사를 시행했다.
송전선로 건설의 입지선정 단계부터 지역주민과의 대화와 소통을 통해 송전선로 건설에 따른 지역 갈등을 해소한 결과, 가공 송전선로 철탑42기와 TBM(Tunnel Boring Machine)공법을 활용한 지중전력구(지하50m, 2.4km)를 표준공사기간 대비 44개월 단축해 준공했다.
발전소는 서부발전이 차별화된 발전소 운영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발전소O&M(Operating & Maintenance)을 맡고, GS에너지는 LNG 직도입으로 전력 생산단가를 낮춰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발전소 운영을 통해 평택, 화성 등 수도권의 안정적인 전력공급과 성장동력 창출에 기여할 예정이다.
신평택발전(주) 관계자는 “청정연료인 LNG를 직도입해 친환경적이고 보다 경제적인 발전이 가능하다”며 “안전을 최우선가치로 삼고 설비 신뢰성을 확보해 Global Top IPP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한국서부발전(주) 김병숙 사장, GS에너지(주) 허용수 사장, KB자산운용 이현승 사장, 한전KPS 김범년 사장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0
0
전력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 전력경제신문(http://www.epe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력경제소개 | 기자이메일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제휴안내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인터넷전력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0205 | 등록·발행일자 : 2006년 5월 12일 | 발행인 : 조순형 | 편집인 : 김홍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섭
Copyright by 2006 (주)전력경제신문사  서울 서초구 명달로 22길 12-12(서초3동 1515-5 )UNK빌딩 4층 | 전화 : 02-582-0048(대표) | 문의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