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가스, 원전
2019.11.21 목 19:47
> 뉴스 > 뉴스 > 에너지
     
“CEM 회원국가 친환경차 직면 도전과제 함께 풀어야”
에너지경제연구원, ‘수송부문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 주제로 국제 전문가 워크숍 개최
2019년 04월 25일 (목) 13:35:38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전문가 워크숍 발제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내외 에너지 전문가들이 25일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 과정에서 각 국이 공통으로 직면한 도전과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국가 간 지속적인 협력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이들은 청정에너지 분야에서의 유일한 고위급 글로벌 포럼인 청정에너지장관회의(CEM)에 참여하는 회원국들이 수송부문의 탈탄소화 이슈에 관심을 갖고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전개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날 에너지경제연구원은 롯데호텔 울산 샤롯데룸에서 ‘수송부문의 청정연료 정책 및 기술 보급 현황과 주요 도전과제’를 주제로 국제 전문가 워크숍을 개최, 여러 국가의 친환경자동차 보급 현황과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한 정책을 공유했다.
전문가 워크숍에는 해외에서 Dr. Zugang Wang(중국 CNPC-ETRI 선임연구위원), Ms. Sichao Kan(일본 IEEJ 선임연구원), Dr. Andrey Kozlov(러시아 중앙 자동차 엔진 과학 연구소 실장), Mr. Dmitry Melnikov(러시아 에너지부 부과장), Mr. Muhammad Riski Kresnawan(아세안에너지센터 연구원) 등이 참석했다.
국내에서는 박지영 연구위원(한국교통연구원), 김건태 교수(UNIST 에너지 및 화학공학부), 김동섭 교수(UNIST 경영공학부 학부장·4차 산업혁명 연구소장), 장봉재 대표이사(ReCarbon Korea), 이흥수 센터장(울산테크노파크 수소연료전지 실증화센터), 정웅태 센터장(에너지경제연구원 에너지국제협력센터) 등이 자리했다. 
이밖에도 국제기구 소속 Dr. Jacob Teter(IEA 정책 애널리스트), Ms. Rashmi Jawahar(IPEEC 정책 애널리스트) 등이 참여했다.
전문가 워크숍은 청정에너지장관회의(Clean Energy Ministerial, CEM)에서 우리나라와 러시아가 공동주도하는 ‘지속가능도시 및 에코에너지타운 (Sustainable Cities and Eco-energy Towns) 이니셔티브’ 활동의 일환이다.
청정에너지장관회의(CEM)는 청정에너지 기술개발 및 보급 확대를 위한 국가 간 협력 활성화와 민-관 협력 제고를 위해 美 주도로 ‘10년 발족된 에너지장관회의로 25개국 및 EC가 참여하고 있다.
‘지속가능도시 및 에코에너지타운 이니셔티브’는 도시 및 농촌지역의 에너지효율 제고와 에너지 접근성 개선 및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2017년 우리나라와 러시아가 공동으로 발족한 이니셔티브다.
참여국가는 한국, 러시아, 중국, 멕시코, UAE, 사우디아라비아 등 6개국이다.
이날 전문가 워크숍은 ▲ CEM 회원국의 친환경 자동차 보급 확대 정책 공유, ▲ 도시 지역 수송부문에서의 청정연료 기술 도입 사례발표, ▲ 도시 지역에서의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 방안 논의 등 총 3개 세션에서 주제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됐다.
세션 1에서는 ‘지속가능도시 및 에코에너지타운 이니셔티브’ 참여국인 한국, 중국, 러시아 전문가와 CEM 회원국인 일본, 인도네시아의 전문가가 수송부문 친환경 보급화 정책 현황을 공유했다.
또한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 과정에서 각 국이 직면한 주요 도전과제에 대해 주제 발표와 토론을 진행했다.
한국 측 발표자인 박지영 한국교통연구원 연구위원은 우리나라의 친환경자동차(전기자동차, 태양광 자동차, 하이브리드 자동차, 연료전지 자동차 등) 보급 현황과 보급 목표, 친환경자동차 보급 정책, 주요 도전과제 등을 소개했다.
중국 측 발표자인 Zugang Wang 중국 CNPC-ETRI(중국 석유가스집단공사 경제기술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중국의 청정에너지자동차 보급 현황과 전망을 중심으로 중국의 청정에너지자동차 산업에 대해 발제했다.
일본 측 발표자인 Sichao Kan 에너지경제연구소 선임연구원은 수소자동차를 중심으로 일본의 수송부문 탈탄소화 목표와 이를 달성하기 위한 주요 정책과 제도를 소개했다.
러시아 측 발표자인 Andrey Kozlov 러시아 중앙 자동차 엔진 과학 연구소(NAMI) 실장은 러시아의 친환경자동차 개발 과정과 러시아 내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한 정책적 노력에 대해 발표했다.
인도네시아 측 발표자인 Muhammad Rizki Kresnawan 아세안에너지센터 연구원은 전기차를 중심으로 인도네시아의 친환경자동차 보급 현황과 로드맵, 친환경자동차 부문의 투자 계획 등을 소개했다.  
세션 2에서는 한국과 러시아의 전문가들이 각각 울산의 수소 자동차 보급 사례와 러시아의 천연가스 차량 보급 프로젝트에 대해 발표했다.
한국 측 발표자인 김건태 유니스트 교수는 ‘2030 세계 최고 수소도시 비전’ 구현을 위한 울산시의 계획과 울산의 수소 자동차 보급 사례를 소개했다.
러시아 측 발표자인 Dmitry Melnikov 에너지부 부과장은 러시아 천연가스 차량 보급 추진 계획과 목표 그리고 이를 이행하기 위한 도전과제 등에 대해 발표했다.  세션 3에서는 ▲ 도시 지역의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 과정에서 직면한 주요 도전과제와 ▲ 이에 대한 정책적, 기술적 해법, ▲ 중앙정부와 지방정부의 역할, ▲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한 국제협력 방향 등에 대해 참석자 간 심층 논의를 진행했다.
토론에 앞서 국제에너지기구(IEA)의 정책 애널리스트인 Jacob Teter가 ‘세계시장에서의 친환경 자동차 보급 현황과 기술 혁신’을 주제로 기조강연했다.
이어 국제에너지표율파트너십(IPEEC)의 정책 애널리스트인 Rashmi Jawahar가 G20 회원국들의 수송부문 에너지효율 개선 및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한 활동 경험을 선례로 ‘CEM 회원국들의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한 정책’을 제시했다.    

0
0
전력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 전력경제신문(http://www.epe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력경제소개 | 기자이메일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제휴안내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인터넷전력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0205 | 등록·발행일자 : 2006년 5월 12일 | 발행인 : 조순형 | 편집인 : 김홍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섭
Copyright by 2006 (주)전력경제신문사  서울 서초구 명달로 22길 12-12(서초3동 1515-5 )UNK빌딩 4층 | 전화 : 02-582-0048(대표) | 문의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