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가스, 원전
2019.5.19 일 17:35
> 뉴스 > 뉴스 > R&D
     
한-벨기에, 원자력 안전 기술협력 위해 머리 맞댔다
벨기에 국왕 이끄는 경제사절단 일원 원자력연 방문···안전 기술 확보 방안 집중 논의
2019년 03월 25일 (월) 11:43:42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2019년에도 원자력 안전 강화 기술 협력을 위한 한국원자력연구원의 국제 교류 행보가 이어지고 있다.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직무대행 백원필)은 25일 벨기에원자력연구소(SCK-CEN)와 핵연료 개발 및 원전 해체 기술, 방사성폐기물 관리 등을 주제로 원자력 안전 연구 기술협력을 진행했다.
SCK-CEN은 1952년 설립 이래 방사성폐기물관리 및 해체기술, 방사선 이용 기술, 원자로 안전실험, 원자력 안전·방호 등 다양한 분야의 연구를 수행해 온 벨기에 최대 원자력 종합연구기관이다.
지난해 자국 내 가동 중인 원전 7기를 2022년부터 2025년까지 순차적으로 폐쇄하는 ‘신규 에너지 전략 2030~50’ 정책에 따라 원자로 제염해체, 방사성폐기물 처분연구, 사용후핵연료 안전관리 등 원전 해체 분야의 관련 기술 확보에도 많은 힘을 쏟고 있다.
벨기에 필립(Philippe) 국왕 방한(3월 25일~28일)에 맞춰 경제 사절단의 일원으로 연구원을 방문한 데릭 고슬린(Derrick Gosselin) 이사장 등 5명의 대표단은 연구원이 마련한 안전 연구 세션 일정(△사고저항성핵연료 및 원자로 재료 감시 시험, △해체 및 방사성폐기물 관리)을 소화하며, 양국의 원자력 안전 연구 현황을 점검하고, 기술협력 사항 등을 논의했다.
먼저, 제 1세션에서는 원전 사고 시 다수의 핵연료가 손상되는 중대사고를 예방하는 사고저항성핵연료 개발 현황을 소개하고, 상호 기술 검증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원자로 재료 감시 기술을 통해 양국 원자로에 적용 중인 원자력시스템의 구성 기기 및 재료의 장기간 안정성을 평가하고 향후 기술협력을 약속했다.
제 2세션에서는 양국의 원전 제염해체 기술 개발 및 단계별 방사성폐기물 연구·관리 현황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연구원은 유럽 내 원전 해체기술 분야의 선두주자로 불리는 벨기에의 ‘해체공정평가기술’, ‘금속폐기물제염기술’ 등을 바탕으로 연구원의 제염해체 기술을 비교 분석했다. 
방사성폐기물 관리·처리 시설에 관한 양국의 정보와 기술도 교환했다.
한편, 벨기에 측은 지하심층처분연구시설 KURT(KAERI Underground Research Tunnel)를 방문하고, 방사성폐기물 전담 연구 부서인 폐기물통합관리센터와의 기술 협력 협의를 통해 공동연구 추진을 논의했다.
연구원은 2019년 1분기에만 탄자니아, 방글라데시 등 원자력 개발도상국과 이미 두 차례의 기술협력 체결 및 그에 따른 기술지원을 수행한 바 있다.
이번 SCK-CEN과의 기술 교류는 대규모 경제 사절단의 일원으로 참가한 벨기에 측과의 교류를 통해 대한민국 원자력 기술이 양국 경제협력의 한 축을 담당하게 되었다는 점에서 매우 큰 의의가 있다.
경제사절단은 벨기에 연방·지방 정부의 고위인사 다수와 80여명의 기업 총수, 15개 대학 총장 등 각계 인사가 참여했다.
백원필 원장 직무대행은 환영사를 통해 “2017년 아스트리드(Astrid) 벨기에 공주가 이끄는 경제사절단 방문에 이어 필립 국왕의 경제사절단의 일원으로 2년 만에 또다시 국빈급 대표단을 맞이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이번 기술협력 방문은 2년 전 체결한 양국의 MOU 이행의지를 반증한 것 인만큼 원전 해체 기술 확보 등 다가올 미래 원자력 기술 확보를 위한 양국의 실질적인 협력 또한 활발히 이뤄질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0
0
전력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 전력경제신문(http://www.epe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력경제소개 | 기자이메일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제휴안내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인터넷전력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0205 | 등록·발행일자 : 2006년 5월 12일 | 발행인 : 조순형 | 편집인 : 김홍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섭
Copyright by 2006 (주)전력경제신문사  서울 서초구 명달로 22길 12-12(서초3동 1515-5 )UNK빌딩 4층 | 전화 : 02-582-0048(대표) | 문의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