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가스, 원전
2019.5.24 금 14:34
> 뉴스 > 사람과 사람 > 화제인물 | 화제의인물
     
박승일 원자력연 센터장, IAEA SAGNA 자문위원 선임
IAEA 원자력과학응용자문회의(SAGNA) 진출 대한민국 1호 과학기술인
2019년 03월 07일 (목) 11:01:44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박승일 원자력연구원 센터장

한국원자력연구원 박승일 중성자과학연구센터장이  5일 국제원자력기구(IAEA) 원자력과학응용자문회의(SAGNA, Standing Advisory Group on Nuclear Applications) 위원으로 선임, 2021년까지 3년여의 임기를 시작했다.
지난 2000년 IAEA 사무총장 산하 기구로 발족한 SAGNA는 원자력과학기술을 응용해 회원국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식품, 농업, 보건/환경 등 다양한 분야의 정책자문을 수행하고 있다.
박승일 센터장의 자문위원 선임은 SAGNA 발족 후 대한민국 최초 과학기술인 선임 이다.
이는 지난 20년간 세계원자력과학응용기술 분야에서 우리나라의 국제적 위상이 빠르게 성장했음을 의미한다.
박승일 센터장은 지난 2017년 9월부터 연구용 원자로 하나로(HANARO)의 핵심연구시설 중 하나인 중성자과학 연구센터를 이끌고 있다. 세계 유수의 과학저널 ‘네이처’에 소개될 만큼 높은 세계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중성자 연구 인프라를 바탕으로 박 센터장과 연구팀은 중성자 연구 분야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들을 다수 배출하고 있다.
또한, 대외적으로도 IAEA 연구로 국제회의 기술 프로그램 위원(`18년~), 아시아-오세아니아 중성자연구 시설책임자 회의(AONFDM; Asia-Oceania Neutron Facility Directors Meeting) 의장(2018년~)으로 활동하는 등 국내·외 중성자 연구 분야에서 폭넓은 행보를 보이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 중성자과학 전문가’이다.
박승일 센터장은 SAGNA 자문위원 선임 소감에 대해 “과학자로서 전 세계를 위해 봉사할 기회를 갖게 되어 영광”이라며, “SAGNA의 설립 목적인 인류의 삶의 질 향상에 우리 원자력기술이 긍정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가교역할을 성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승일 센터장 이력사항 
◆학력 
▲1990 : 한국과학기술원(KAIST) 물리학 학사 ▲ 1993 : 한국과학기술원(KAIST) 물리학 석사 ▲ 2001 : 매사추세츠 공과대학 (MIT) 물리학 박사
◆주요 경력
▲ 2001~2004 : 미국 메릴랜드 대학  (University of Maryland) 연구원 겸 미국 국립표준연구소 (NIST) 장치 과학자 ▲ 2004~2011 : 한국원자력연구원 선임연구원 ▲ 2011~현재 : 한국원자력연구원 책임연구원 ▲ 2017.9.~현재 : 한국원자력연구원 중성자과학연구센터장

0
0
전력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 전력경제신문(http://www.epe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력경제소개 | 기자이메일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제휴안내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인터넷전력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0205 | 등록·발행일자 : 2006년 5월 12일 | 발행인 : 조순형 | 편집인 : 김홍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섭
Copyright by 2006 (주)전력경제신문사  서울 서초구 명달로 22길 12-12(서초3동 1515-5 )UNK빌딩 4층 | 전화 : 02-582-0048(대표) | 문의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