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가스, 원전
2018.11.16 금 20:48
> 뉴스 > 뉴스 > 전력
     
글로벌 전력 축제 ‘BIXPO 2018’ 성황리 폐막
전력분야 최고 비즈니스 무대로 자리매김···한국 에너지 신산업 우수성 세계에 알려
에너지 분야 트렌드 선도할 신기술·컨퍼런스에 글로벌 전력전문가들 큰 관심 이끌어
2018년 11월 04일 (일) 09:59:29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김종갑 한전 사장이 빅스포어워드 수상자와 기념촬영하고 있다.

8만 1천여명 참관객·205건 수출상담·21건 MOU 체결 성과 풍성

‘빛가람 국제 전력기술 엑스포2018(BIXPO 2018)이 전력분야 최고의 비즈니스 무대로 굳건히

   
김종갑 사장이 빅스포 폐회사를 하고 있다.

자리매김했다.
에너지 분야 트렌드 선도할 신기술과 컨퍼런스에 글로벌 전력전문가들의 관심을 집중시킨 가운데 미래 에너지산업의 미래를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8만 1,000여명 참관객·205건 수출상담·21건 MOU 체결 등 비즈니스 성과도 풍성했다.
한국전력이 지난 10월 31일부터 11월 2일까지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 ‘BIXPO 2018’이 ‘빅스포 어워드(BIXPO AWARDS)’를 끝으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김종갑 사장은 폐회사에서 “시대의 거대한 흐름인 ‘에너지전환’과 ‘디지털변환’을 전 세계 전문가들과 다함께 짚어보고 에너지의 미래를 심도 있게 논의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올해 4회 째를 맞은 빅스포는 전력분야 글로벌 비즈니스의 무대로 자리매김했다. 행사 기간 중 기업실무자 간의 수출상담이 총 205건 진행돼 약 16억달러의 수출 상담 금액을 달성했고 21건의 MOU가 체결됐다.
또한, 중소기업 수출 촉진을 위한 해외바이어초청 수출협약체결식에서는 국내 중소기업이 10개국, 20여명의 해외바이어들과 총 천 500만달러의 구입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THE DIGITAL TRANSFORMATION PLAYBOOK’의 저자이자 미국 컬럼비아대학교 경영대학원 교수인 데이비드 L.로저스는 ‘디지털 변환과 미래에너지 산업’이라는 주제로 기조 강연을 펼쳤다.
로저스 교수는 “디지털 변혁은 새로운 사고방식과 전략의 문제”라며 “에너지 기업들이 기존의 경쟁관계에서 벗어나 상생협력과 사회적 가치를 구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에너지밸리 일자리 박람회에서는 한전을 비롯한 40개 기업이 참가했고 7,000여명의 학생과 취업준비생들이 방문해 상담과 면접을 받았다.
또한, 8만 1,000여명의 관람객이 빅스포 행사장을 찾았다.
해외 관계자와 국내 관람객이 광주·전남 지역을 방문해 숙박, 식사, 교통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했다.
‘BIXPO AWARDS’에서는 국내외 VIP와 국제발명특허대전, 스타트업 경진대회 수상자 등 4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폐막선언, 시상식과 폐막 공연이 진행됐다.
국제발명특허대전에서는 특허왕(세종대왕상, 에디슨상, 장영실상 각 1명)과 해외발명협회 특별상 등 총 7개 부문에서 87개 팀이, 글로벌 스타트업 경진대회에서는 총 4개 팀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BIXPO 2018’ 행사를 준비한 한전 관계자는 “그 어느 때보다 많은 전력분야 최고의 전문가들이 참석해 실질적인 비즈니스 상담이 이뤄졌고 혁신적인 아이디어도 많이 등장했다”고 평가하면서 “빅스포는 대한민국 에너지기술의 경쟁력을 세계에 알리고, 우수 전력기업이 해외시장으로 널리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빅스포 폐회식 장면
0
0
전력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 전력경제신문(http://www.epe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력경제소개 | 기자이메일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제휴안내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인터넷전력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0205 | 등록·발행일자 : 2006년 5월 12일 | 발행인 : 조순형 | 편집인 : 김홍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섭
Copyright by 2006 (주)전력경제신문사  서울 서초구 명달로 22길 12-12(서초3동 1515-5 )UNK빌딩 4층 | 전화 : 02-582-0048(대표) | 문의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