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가스, 원전
2018.12.17 월 09:22
> 뉴스 > 뉴스 > 인더스트리
     
유럽 광케이블 신규 설비 투자
LS전선, 폴란드에 140억 투자·생산라인 구축…내년 4월 가동
2018년 04월 14일 (토) 20:29:00 전력경제 epetimes@epetimes.com
   
명노현 LS전선 대표(오른쪽)가 폴란드 사업장의 생산 설비 구축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LS전선은 폴란드 공장에 약 1,100만 유로(약 140억원)를 투자, 광케이블 생산설비를 신규로 구축한다고 10일 밝혔다.

LS전선은 지난 해 11월 전기차 부품 생산을 위해 매입한 폴란드 남서부 지에르조니우프시의 공장 일부에 올 연말까지 광케이블 설비를 도입, 내년 4월부터 생산에 들어갈 계획이다.

LS전선의 경북 구미와 베트남 사업장에 이은 3번째 광케이블 생산 라인으로, 국내 전선업계 최초의 유럽 생산 거점이다.

폴란드 법인은 연간 약 300만 f.km(1파이버 킬로미터-광섬유 1심의 길이)의 광케이블을 생산하게 된다. 유럽 광케이블 시장의 약 7%에 해당하는 규모다.

LS전선은 글로벌 전선업체들의 텃밭이라 할 수 있는 유럽에 생산 거점을 마련, 납기를 단축하고 유럽의 경제 블록(Block)화를 대비함으로써 현재 1~2% 정도에 머물고 있는 광케이블 유럽 시장 점유율을 10%까지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프랑스 판매법인과 폴란드 생산법인을 거점으로 글로벌 통신사업자에 대한 수주 활동을 강화하고, 동유럽과 CIS(독립국가연합) 지역으로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럽은 프랑스가 2024년 파리 올림픽을 대비해 정부 주도로 초고속 통신망을 구축하고, 이탈리아 역시 도서 지역까지 전국에 통신 인프라 투자를 확대하는 등의 이유로 광케이블 시장이 연 평균 5% 이상 성장하고 있다.

최근 2년간 LS전선의 유럽 시장 광케이블 매출도 급성장하고 있다. LS전선은 올 1분기 프랑스와 이탈리아에서 약 5,300만 유로(700억 원) 규모의 수주를 거뒀다. 이는 2017년 유럽 시장 총 수주 금액인 500억 원을 40% 이상 상회하는 금액이다.

0
0
전력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 전력경제신문(http://www.epe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력경제소개 | 기자이메일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제휴안내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인터넷전력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00205 | 등록·발행일자 : 2006년 5월 12일 | 발행인 : 조순형 | 편집인 : 김홍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섭
Copyright by 2006 (주)전력경제신문사  서울 서초구 명달로 22길 12-12(서초3동 1515-5 )UNK빌딩 4층 | 전화 : 02-582-0048(대표) | 문의 : 문의메일